반복영역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Read right Lead right
금강을 읽다. '금강웹진'

외국인의 금강생활

안녕하세요!!

Hit : 1217  2016.01.28

My name is Aprilia Tri Ananda, I’m from Indonesia. Everyone call me April (에이프릴) and my Korean name is 김사월. I studied Korean language from Spring-Fall 2015 in GGU. I was in beginner and intermediate class (and probably will be in advance class in spring 2016 semester). Geumgang University is located in Nonsan, more specifically it’s located under the Gyerong-san Mountain so this school has a really good air and so quiet which is a perfect place to focus on studying!


           


  안녕하세요!!

April(에이프릴)


My name is Aprilia Tri Ananda, I’m from Indonesia. Everyone call me April (에이프릴) and my Korean name is 김사월. I studied Korean language from Spring-Fall 2015 in GGU. I was in beginner and intermediate class (and probably will be in advance class in spring 2016 semester). Geumgang University is located in Nonsan, more specifically it’s located under the Gyerong-san Mountain so this school has a really good air and so quiet which is a perfect place to focus on studying!


저는 인도네시아에서 온 Aprilia Tri Ananda입니다. 제 한국 이름은 김사월이고 다들 저를 에이프릴이라고 불러요. 2015년 1학기부터 한국어를 공부해서 초급, 중급반을 거쳤고 아마 내년부턴 고급반에서 공부할 것 같습니다. 금강대학교는 논산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계룡산 밑에 있기 때문에 공기가 맑고 조용해서 공부에만 집중하기 정말 좋은 곳이죠.
 

All students are living in dormitory (so it’s pretty easy to make new Korean friends). Foreigner students will have Korean students as their roommate, so they can learn many things about Korea and practice their Korean language with their roommate. There’s also Partnership Program with Korean students to practice their English skill and you can ask your partners things about Korea or Korean language.


금강대학교의 모든 학생들은 기숙사에서 생활합니다. 외국인 학생들은 한국 학생들과 룸메이트가 되기 때문에 룸메이트에게 한국 문화와 한국어를 공부하는 데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더불어 한국인 친구를 사귀기에도 좋죠. 또, 학교에서 실행하는 파트너십 프로그램이 있어서 한국 학생들은 영어를 연습하고 우리는 한국에 대해 배울 수 있습니다.
 
Even though it’s a small university, you will not feel bored because it has everything inside the school. We could find so many facilities such as karaoke room, fitness centre, PC room, laundry room, ping-pong room, billiard room, convenience store, basketball field, soccer field, library, cafeteria, etc. And also super-fast Wi-Fi is everywhere around the school which is wonderful. From Friday to Sunday, the school bus provides free transportation to Daejeon, that gives you the possibility to do some shopping and playing around Daejeon.


비록 학교가 작긴 하지만 노래방, 운동 시설, 컴퓨터실, 세탁실, 탁구장, 당구장, 편의점, 농구 코트, 축구장, 도서관, 식당 등의 각종 시설이 학교 안에 모두 갖추어져 있기 때문에 지루할 틈은 없습니다. 게다가 어딜 가나 매우 빠른 와이파이가 있어서 참 좋습니다. 그리고 금요일에서 일요일 사이에는 학교에서 대전까지 버스를 운행하기 때문에 대전에서 쇼핑이나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습니다.



When I first arrived, I was so nervous and worried because I didn’t know anything about Korea and Korean language. However, thankfully my classmates and all of the foreigner friends were so nice to helped each other. My beginner class teacher is Professor Ra (라선생님), she is the best Korean teacher ever, and she is so kind, patient, funny and always helping her students. She taught us very well and easy to understand. She also taught us a lot about Korean culture.


제가 처음 이곳에 왔을 때 한국에 대해선 한국어 한 마디도 못할 정도로 아무 것도 몰랐기 때문에 무척 긴장했었습니다. 하지만 정말 고맙게도 다른 외국인 친구들이 서로를 도와줬죠. 초급반에서는 라 선생님께서 저를 가르쳐주셨습니다. 라 선생님은 정말 친절하고 재미있으며 언제나 참을성 있게 학생들을 도와주셨습니다. 선생님은 한국어를 이해하기 쉽게 가르쳐주셨고 한국 문화에 대해서도 많이 가르쳐주셨습니다. 라 선생님은 제가 아는 최고의 한국어 선생님이십니다.
 
 My intermediate class teachers were also very nice and helped their students a lot. Although all students struggling to learn Korean language, at the same time we were learning in a cozy atmosphere with games and laughter


중급반에서도 친절하신 선생님께서 학생들을 많이 도와주셨습니다. 다들 한국어를 공부하는 것은 힘들어했지만 수업 분위기는 편안하고 즐거웠습니다.



The classes were Tuesday to Friday from 8.30 am to 12.30 pm and there were no classes on Monday however once a month there’ll be culture class. We had an amazing temple stay experience at Guinsa Temple for 3 days, learned to cook bibimbap, played around Jeonju Hanok Village, went to the beach, made poetry and many others great culture experience.


수업은 화요일 아침 8시 30분부터 진행되어 12시 30분에 끝납니다. 월요일엔 수업이 없지만 한 달에 한 번 문화 수업이 있습니다. 구인사에서 3일간 템플스테이를 해보기도 하고, 비빔밥 조리법을 배우거나 전주 한옥 마을에서 놀기도 하고, 해변에도 가보고 시를 써보기도 하는 등 다양한 한국 문화를 체험해보았습니다.
 
When I came to Korea on March 2015, I literally didn’t know anything about Korean culture and Korean language, but after I studied in Geumgang University, I learned many things. Even though my Korean still far from perfect, but at least now I can understand Korean language way better than 11 months ago, I can have conversation with Korean (I need to practice my speaking more!) and can understand mostly what they say. I will always feel grateful to Geumgang University for helping me until this stage and I can recommend it to everybody^^


제가 처음 한국에 왔던 2015년 3월에 저는 말 그대로 한국 문화는 물론이고 한국어 자음 모음도 몰랐습니다. 하지만 그 후 금강대학교에서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아직 한국말이 완벽하진 않지만 처음 한국에 왔던 11개월 전보단 훨씬 나아졌습니다. 하지만 이제 적어도 한국말로 대화를 하며 이해할 수 있습니다. 금강대학교가 지금까지 저에게 도움이 된 것을 언제나 고맙게 생각할 것입니다.





  • EVENT
  • FAQ
  • 취재요청
  • 홍보제안요청
  • 금강대학신문방송사

위로 이동